쟁점 종업원, 근로자의 생존권, 직업선택의 자유 보장 방안  

 

 

 

-      전직자의 주장 동종업계 다른 회사의 Janitor(문지기, 경비) 조차 할 수 없다고 항변

-      미국법원 판결 광범위한 전직금지, 경업금지 조항의 효력 불인정

 

최근 미국입법 동향

Massachusetts Noncompetition Agreement Act (2018)

-      Mandatory “garden leave” pay during non-compete period of at least 50% of employee’s highest annualized base salary within the 2 years preceding employee’s termination, or “other mutually-agreed upon consideration between the employer and employee, provided that such consideration is specified”

-      전직금지 기간 동안 임금의 50% 이상 대가지급 의무 명시

 

Washington House/Senate passed Bill Limiting Enforceability of Noncompetition Agreements on April 17, 2019

-      Will render unenforceable non-competition provisions signed by employees earning less than $100,000 and independent contractors earning less than $250,000 annually

-      Any non-competes exceeding 18 months will be considered unreasonable and unenforceable

-      연봉 10만불 이하 종업원, 연수익 25만불 이하 계약자에 대한 전직금지, 경업금지 약정의 적용 제외

-      전직금지, 경업금지 기간은 최대 18개월, 초과 시 효력 불인정

 

첨부: 미국변호사 발표자료

미국변호사 발표자료_EBG ACC Trade Secrets May 7-8 2019 Chicago Event.pdf

KASAN_전직금지, 경업금지 약정을 저임금 근로자에게는 적용 불허, 사용자의 대가지급 의무 부과 등 미국의 최근

 

[질문 또는 상담신청 입력하기]

 

 

작성일시 : 2019.07.23 09:12
Trackback 0 : Comment 0